수원시 학교 급식, 안심하고 먹어도 됩니다
상태바
수원시 학교 급식, 안심하고 먹어도 됩니다
  • 최광묵 기자
  • 승인 2021.02.24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수원시, 25일부터 학교급식 식자재 안전성 검사

수원시학교급식지원센터는 25일부터 관내 초·중·고등학교, 단설유치원에 급식 식자재로 공급하는 농·축·수산물과 가공식품을 대상으로 안전성 검사를 한다. 

수원시 학교 급식 안심하고 먹어도 됩니다(사진제공=수원시)
수원시 학교 급식 안심하고 먹어도 됩니다(사진제공=수원시)

경기도보건환경연구원, 수원여자대학교 식품분석연구센터, 경기도동물위생시험소 축산물 성분 분석팀에서 학교·단설유치원(209개소)의 식자재 시료(試料)를 채취해 납·수은·카드뮴(중금속 물질), 요오드·세슘(방사성 물질), 합성보존료(방부제), 합성감미료, 대장균 등의 기준치 이상 검출 여부를 검사한다. 

 식자재 안전성 검사는 연중 진행한다. ▲농·수산물, 가공식품 방사능 검사(2·4·5·6·8·9·10월) ▲수산물 중금속 검사(2·8월) ▲김치 안전성 검사(4·9월) ▲가공식품 안전성 검사(5·10월) ▲축산물(한우) 유전자 검사(5·11월) ▲수산물 안전성 검사(6·11월) 등을 시행한다.  

 검사 결과에서 유해 물질이 기준치 이상 검출되면 해당 품목 공급을 즉시 중단하고, ‘식품위생법’에 따른 행정 처분을 내릴 계획이다. 

 김인배 수원시 생명산업과장은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고품질 학교 급식을 제공하겠다”면서 “정기적으로 식자재 검사를 하고, 검사 항목을 확대하는 등 먹거리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수원시학교급식지원센터는 안전한 학교급식 식자재를 공급하기 위해 매년 중금속·방사능·유전자(축산물) 검사 등 안전성 검사를 정기적으로 하고 있다. 지난해에는 745건의 검사를 시행했고, 모두 ‘적합’ 판정을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