용인시, 해빙기 앞두고 대형 공사장 56곳 안전점검
상태바
용인시, 해빙기 앞두고 대형 공사장 56곳 안전점검
  • 최광묵 기자
  • 승인 2021.02.14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해빙기를 앞두고 건설 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내 대형 공사장을 대상으로 안전점검

용인시는 오는 15일부터 26일까지 해빙기를 앞두고 건설 현장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관내 대형 공사장을 대상으로 안전점검을 한다고 밝혔다.

대형 공사장 안전점검 모습(사진제공=용인시)
대형 공사장 안전점검 모습(사진제공=용인시)

기온이 높아지면서 얼어붙어 있던 땅이 녹으며 지반침하나 변형이 발생하는 경우가 있어 이를 사전에 파악해 선제적으로 조치하려는 것이다.

점검대상은 관내 공시비 50억 이상이거나 연면적 1만㎡ 이상 대형 건설현장 56곳이다.

주요 점검 사항은 옹벽이나 낙석방지망 등의 보수・보강 시설 이상 유무, 구조물・암반・토사면의 균열・침하 현상 등의 발생 여부, 건축물 균열 등 품질확보 여부와 공사장 주변 위해 요인 등이다.

시는 점검 결과 재난 발생 위험이 있어 안전조치가 시급한 경우 현장에서 즉시 보수・보강토록 하거나 공사중지 명령을 내리는 등 관련법에 따라 조치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선제적으로 대형 공사장의 안전관리 실태를 점검해 안전사고로 인한 인명이나 재산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힘쓰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