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종훈 포천시의회의원, 체감할 수 있는 모범음식점 지원 사업 되야
상태바
임종훈 포천시의회의원, 체감할 수 있는 모범음식점 지원 사업 되야
  • 황수영 기자
  • 승인 2019.09.30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부터 모범음식점에 상수도 사용료 감면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이 추진될 예정
임종훈 포천시의회의원
임종훈 포천시의회의원

포천시의회 임종훈 의원은 지난 141회 정례회 식품안전과 행정사무감사에서 모범음식점에 단순한 위생용품 지원도 필요하지만 대부분 모범음식점에서는 수도요금 감면혜택이 더욱 피부에 와 닿는 지원이라고 지적한 바 있다.

또한 상수도 미보급 지역이나 상수도를 쓰지 않고 지하수를 쓰는 모범음식점에게는 지하수 수질 검사비 지원이나 쓰레기 종량제 봉투 지원으로 대체하는 방법도 제시하였다.

27일 오후 시정회의실에서 2019년 포천시 위생업소지원 심의위원회가 개최됐다.

이날 심의위원회에서는 포천시 우수음식점(모범 및 포천 맛앤멋 음식점) 130개소에 대해 재심사시 평점 90점 이상을 득한 우수음식점에 대해 상수도 사용료 감면(30% 감면, 최대 10만원), 쓰레기 종량제 봉투 지원(100L, 30), 수질 검사비 지원(50% 지원), 입식 테이블 교체 지원(50% 자부담, 최대 250만원) 등 모범위생업소에 대한 다양한 지원 사업이 심도있는 심의를 통해 의결 됐다.

또한 임의원은 입식테이블 교체 지원 사업이 좌식테이블 이용이 불편한 노약자, 임산부, 장애인, 외국인들의 편의를 위한 입식문화 확산에 따른 시기적절한 조치이며, 영업주는 물론 음식점을 이용하는 시민들에게도 큰 호응이 될 것이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다만 입식테이블 교체 지원 사업장 선정 시 모범음식점 뿐만 아니라 연매출이 저조하거나, 면적이 작고, 5인 미만 영세사업자에게도 선정될 수 있게끔 집행부에 건의했다.

임의원은 모범음식점은 우리시를 대표하는 만큼 위생 및 질 좋은 서비스제공으로 포천시 음식문화가 한층 수준 향상되고 발전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