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제원, 아들 음주운전에 "참담한 심정…법적 책임 받아야 할 것"
상태바
장제원, 아들 음주운전에 "참담한 심정…법적 책임 받아야 할 것"
  • 디지털뉴스팀
  • 승인 2019.09.08 12: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  © News1 민경석 기자


[디지털뉴스팀]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이 7일 아들의 음주운전 혐의와 관련 "불미스러운 일로 국민 여러분께 심려를 끼쳐 드리게 된 점 깊이 사과드린다"고 밝혔다.

장 의원은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아버지로서 이루 말할 수 없이 참담한 심정"이라며 이렇게 말했다.

앞서 장 의원의 아들 장모씨는 이날 새벽 2시쯤 마포구 인근에서 술에 취해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부딪치는 사고를 냈다. 서울 마포경찰서는 장씨에 대해 수사 중이라고 이날 밝혔다.

장 의원은 "용준(노엘)이는 성인으로서 자신의 잘못에 대한 모든 법적 책임을 달게 받아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다시 한번 고개 숙여 사죄드린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