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뉴스데일리
뉴스 칼럼 피플 문화 스포츠/연예
최종편집 : 2019.4.11 19:36
> 뉴스 > 뉴스 > 정치
     
이해찬 "세월호 5주기, 안전 신경을"…문성혁 "안전이 최우선"
2019년 04월 11일 (목) 18:23:18 강영한 기자 news@gnewsdaily.net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11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예방온 문성혁 해양수산부 장관과 악수를 하고 있다. © News1 김명섭 기자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1일 문성혁 신임 해양수산부 장관에게 "세월호 참사 5주기다. 안전관리에 특별히 (신경을 써 달라)"고 당부했다.

이 대표는 이날 오후 국회에서 문 장관의 예방을 받고 "사람들이 (세월호 5주기를 맞아 안전에) 관심을 많이 가질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문 장관은 "(장관) 임명장을 받는 날 대통령께서 안전 문제를 다시 거론했다"며 "제가 전에 승선할 때 모토가 '세이프티 퍼스트, 세이프티 라스트'(safety first, safety last)로 첫째도 마지막도 안전이라는 생각으로 임했다. 그 정신 그대로 장관직을 수행하면서 안전을 그 무엇보다 최우선순위에 놓고 일할 것"이라고 답했다.

이 대표는 또한 문 장관에게 고용·산업위기지역인 경남 통영·고성 지역의 수산업 활성화도 당부했다.

이 대표는 "보궐선거 때 통영·고성에 가보니, 그 지역이 조선업이 불황이 왔는데 그나마 수산업이 있어서 경제가 살아난 것 같다"며 "조선업은 큰 배는 수주가 많은데 중형(선박)은 적다고 봐야 한다. 수산업과 (조선업을) 잘 연결시켜서 활력 있게 해 달라"고 전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강영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본점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35길 11 (용강동, 인우빌딩5층)
편집실 : 03965 서울시 마포구 마포구 성산로2길 55(성산동) 샤인빌딩 702호
사업자 등록번호 : 105-87-64557  |  대표전화 02-2068-3350  |  팩스 02-3144-1336
법인명 : (주)데일리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01910  |  발행인· 편집인 : 강영한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2011 지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ewsdail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