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맞춤형 세정서비스 제공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
상태바
포천시, 맞춤형 세정서비스 제공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 조성
  • 황수영 기자
  • 승인 2019.03.28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찾아가는 지방세 기업멘토링제도 운영

포천시(시장 박윤국)에서는 지방세에 대해 풍부한 경험과 지식을 갖춘 포천시 세무부서 공무원과 마을세무사를 활용하여 관내 기업을 찾아가서 세무 상담을 도와주는 ‘지방세 기업멘토링제’를 4월부터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지방세 담당공무원과 올해 새로 신설된 납세자보호관은 지방세 부과 전에 민원인에게 안내할 사항 등을 상담을 통해 지방세 신고를 하지 않아 가산세 등을 납부해야 하는 민원을 줄이기로 했으며, 지방세 부과 후에는 고충과 불합리한 규정 등에 의하여 고통받고 있는 민원인과 세무조사, 감면분 추징 등에 대한 전반적인 컨설팅 등을 실시하여 신뢰받는 세무행정을 펼치기로 하였다.

또한 지역경제의 침체 등으로 지방세를 납부하지 못하고 어려움을 겪고 있는 납세자에게는 올해 조직개편으로 신설된 세원관리과에서 체납 실태조사 등을 철저히 하여 체납액을 정리하여 주기로 하였다.

그리고 포천시에서는 지방세뿐만 아니라 국세에 대하여 포천시 마을세무사로 재능기부 활동을 진행하고 있는 3명의 세무사의 협조를 얻어 국세 상담을 진행하기로 하였다. 생활이 어려운 납세자를 우선하여 전화 상담은 물론 대면상담도 적극적으로 실시한다.

특히 산업단지, 택지개발지구 등 다수인에게 상담이 필요한 경우에는 멘토로 지정된 상담반(담당공무원 및 마을세무사)을 운영하여 현장 방문을 진행할 예정이며, 이 과정에서 기업 실정에 맞는 지방세무 정보 제공은 물론 기업운영에 따른 각종 고충 및 건의사항을 청취하여 연관부서에 신속하게 전달하여 해결할 수 있도록 징검다리 역할 등을 함으로써 납세자와 시가 상생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 올해 처음으로 실시하는 ‘찾아가는 지방세 기업 멘토링제 운영으로 기업하기 좋은 여건을 조성하고, 일자리 창출 등 지역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