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뉴스데일리
뉴스 칼럼 피플 문화 스포츠/연예
최종편집 : 2019.3.20 15:12
> 뉴스 > 뉴스 > 정치
     
한국당 "경사노위 합의 환영…이제 민주당이 응답할 차례"
2019년 02월 19일 (화) 21:47:59 강영한 기자 news@gnewsdaily.net
   
▲ 이만희 자유한국당 원내대변인. © News1 김명섭 기자

자유한국당이 경제사회노동위원회의 탄력근로제 합의에 대해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이와 함께 국회정상화를 위한 더불어민주당의 태도 변화를 촉구했다.

이만희 원내대변인은 19일 논평을 통해 "현행 최장 3개월인 탄력근로제 단위 기간을 6개월로 확대하기로 합의한 것을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 원내대변인은 "한국당은 당초 계절적 요인 등을 감안해 최장 1년으로 확대할 것을 주장했지만 이번 합의가 경영계와 노동계를 포함한 당사자들의 양보와 동의를 바탕으로 이뤄졌다면 존중한다"며 "사회적 합의를 실현하기 위해 국회 정상화를 통한 입법화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이어 "이를 위해 민주당이 각종 권력 농단의 진상 규명을 바라는 국민의 요구에 응해야 한다"며 "블랙리스트 작성과 민간인 사찰, 민간기업 인사개입과 국가 채무 조작, 손혜원 의원의 부동산 투기 의혹, 김경수 경남지사의 대선 여론 조작의 최종 배후 등을 밝히기 위해 민주당은 더이상 버티기로 일관해선 안된다"고 지적했다.

이 원내대변인은 "(민주당은) 국정조사와 특검 도입에 협조해 국회 정상화의 길을 열어야 한다"며 "이제 민주당이 응답할 차례다"라고 말했다.

뉴스1 <뉴스커넥트>를 통해 제공받은 컨텐츠로 작성되었습니다.

강영한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본점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35길 11 (용강동, 인우빌딩5층)
편집실 : 03965 서울시 마포구 마포구 성산로2길 55(성산동) 샤인빌딩 702호
사업자 등록번호 : 105-87-64557  |  대표전화 02-2068-3350  |  팩스 02-3144-1336
법인명 : (주)데일리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01910  |  발행인· 편집인 : 강영한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2011 지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ewsdaily.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