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2018년 지방자치단체 재정분석평가 우수기관 선정
상태바
포천시, 2018년 지방자치단체 재정분석평가 우수기관 선정
  • 황수영 기자
  • 승인 2019.01.01 13: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한 2018년 지방자치단체 재정분석 평가에서 전국 243개 자치단체 재정분석 결과 우수기관으로 선정돼 인센티브로 특별교부세 5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밝혔다.

지방재정분석은 재정분권 기조에 따라 재정책임성을 강화하고자 지방자치단체 재정현황 및 성과를 분석하고 평가해 그 결과를 공개하는 것으로 지방재정의 건전성, 효율성, 책임성을 22개 지표 항목으로 분석한 것이다.

포천시는 22개 지표 항목 중 통합재정수지비율, 경상수지비율, 공기업 부채비율 등 건전성 분야, 지방의회경비 절감노력도 등 효율성 분야에서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통합재정수지비율은 20.73%로 전년도 지표값인 9.08%보다 11.65% 상승했으며, 이는 동종 자치단체평균 8.87%보다 11.86% 높아 매우 우수한 것으로 평가됐다.

그밖에 채무 조기상환(지방채 80억 원)의 성과로 관리채무비율 지표가 전년도 2.61%에서 크게 감소한 0.12%로 동종 자치단체평균보다 3.04% 낮은 수준을 기록했고, 불필요한 업무추진비를 제거하고자 업무추진비 다이어트를 실행한 결과 업무추진비 절감률이 17.54%를 기록해 전년도에 비해 5.59%나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박윤국 시장은 “지방재정에 대한 시민들의 꾸준한 관심으로 이룬 올해의 성과를 바탕으로 앞으로도 경상경비는 줄이고 전략적 사업을 실시해 효율적인 재정을 이끌어 나가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