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천시, 멸종위기 1급 야생생물 산양 보호에 앞장서
상태바
포천시, 멸종위기 1급 야생생물 산양 보호에 앞장서
  • 황수영 기자
  • 승인 2018.09.04 17: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포천시(시장 박윤국)는 최근 소흘읍 이동교리 부인터사거리 인근에 산양이 발견됨에 따라 3일 산양의 서식지로 추정되는 천보산 일원에 주민홍보를 위한 안내판을 천보산 등산로 27개소에 설치하고 올무 등 불법엽구 제거활동을 실시했다고 밝혔다.

시는 이날 주민홍보 안내판 설치와 불법엽구 제거 활동에 한강유역환경청 및 관내 3개 환경단체(자연보호협의회, 야생생물관리협회, 포천엽우회) 회원 등 70여명이 함께 참여했다.

시 관계자는 “멸종위기 1급 야생생물인 산양이 포천에 발견된 것은 반가운 일이고 포천의 생물 다양성이 잘 보존되었다는 반증으로 앞으로 산양 등 야생생물을 잘 보호해 자연과 사람이 함께하는 맑고 푸른 생태관광도시를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