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뉴스데일리
뉴스 칼럼 피플 문화 스포츠/연예
최종편집 : 2018.8.17 18:21
> 뉴스 > 뉴스 > 사회
     
협곡을 가로지르는 단 하나의 다리‘포천 한탄강 하늘다리’
2018년 05월 04일 (금) 13:04:00 황수영 기자 ghkdtndud53@hanmail.net
   
▲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사진=포천시

최근 전국이 출렁다리 열풍이다. 비교적 적은 건설비용과 환경훼손이 적은 장점, 관광객 유치의 긍적적 효과가 검증되면서 최근 전국은 출렁다리 열풍이 불고 있다. 이중에서 눈여겨볼만한 곳이 있다. 바로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이다.

5월 13일 개통되는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는 최근 출렁다리 붐으로 여러 지역에 많은 다리가 조성되었지만 한탄강을 가로지르는 보도교로 국내 유일의 현무암 침식하천인 한탄강의 주상절리 협곡의 웅장함과 아찔함을 그대로 느껴 볼 수 있고, 협곡위에 출렁다리가 놓은 곳은 한탄강뿐이어서 벌써부터 많은 사람들이 기대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포천 한탄강 하늘다리에서 조망할 수 있는 비둘기낭 폭포는 한탄강 중에서 가장 규모가 큰 하식동굴로 하천의 흐름이 빠른 쪽 벽면 중 상대적으로 침식이 약한 부분이 깍여 나가면서 형성된, 둘레가 30여 m에 이르는 물웅덩이와 높이 15m에 이르는 폭포이다. 드라마 선덕여왕과 추노에서 널리 알려지면서 유명해진 곳으로 한탄강 전망대, 한탄강 국민여가 캠핑장, 화적연 캠핑장, 관람 및 탐방 편의 시설 등의 인프라 확대와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 운영으로 연간 30만 이상이 찾는 관광지로 사랑받고 있다.

이번 한탄강 하늘다리 개통과 연계해 한탄강의 주상절리 및 비경을 구경 할 수 있는 주요 산책 코스로 하늘다리에서 시작하여 북쪽 방향으로 멍우리 협곡을 따라 하늘다리로 돌아오는 6km 구간은 한탄강을 양옆을 따라서 강을 바라보며 걷다가 한탄강 아래로 내려가 징검다리를 건널 수 있으며 특히 강 아래에서 협곡 등 비경을 감상 할 수 있는 최적의 코스로 조성되어 있어 남녀노소 부담없이 걷기에 최적의 코스로 형성되어 있다.

포천에는 서울 강남권역에서 포천시까지 40분 이내 이동이 가능한 구리-포천 고속도로가 2017년 6월에 개통되어 서울외곽순환 고속도로와 연결되어 인천권역까지 1시간 30분 이내 이동이 가능하고, 한탄강 지역까지 지선 도로가 연결됨에 따라 한탄강 하늘다리를 방문하기도 훨씬 수월해졌다.

가족의 달 5월 따뜻한 봄기운 속에 가족과 함께 이곳을 찾아 짜릿하고 깊은 여운이 있는 체험으로 한주 내 쌓였던 스트레스도 말끔히 풀어보자.

황수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지뉴스데일리(http://www.gnewsdaily.net)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이메일무단수집거부청소년보호정책
본점 주소 : 서울특별시 마포구 토정로35길 11 (용강동, 인우빌딩5층)
편집실 : 03965 서울시 마포구 마포구 성산로2길 55(성산동) 샤인빌딩 702호
사업자 등록번호 : 105-87-64557  |  대표전화 02-2068-3350  |  팩스 02-3144-1336
법인명 : (주)데일리미디어  |  등록번호 : 서울 아01910  |  발행인· 편집인 : 강영한  |  청소년보호책임자 : SITE_MANAGER
Copyright 2011 지뉴스데일리.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newsdaily.net